조현준 효성 회장 “고객과 함께 성장하는 회사될 것”

최종수정 2019-12-30 10: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2019 효성인’에 효성TNS 권상환 상무 선정
 권 상무, 미국 ATM 시장점유율 60%↑ 성과 


“앞으로도 VOC(Voice of Customer)를 경청하고 고객과 함께 성장하는 회사가 되기를 바란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30일 서울 마포 본사에서 열린  ‘2019년 올해의 자랑스러운 효성인’ 시상식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어 “고객의 소리를 경청하고, 고객의 입장에서 고민하고 실행한 훌륭한 성과”라며 노고를 치하했다.
 
올해 효성인 상으로는 효성TNS 권상환 상무가 선정됐다.  

권 상무는 효성TNS가 미국 시장에서 부동의 1위 업체로 올라서는 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 
특히 미국 주요은행들의 입출금업무 자동화 추진 전략을 미리 감지하고, 제품 기획부터 디자인·제조·영업에 이르는 전 과정에서 고객의 목소리에 발 빠르게 대응함으로써 미국 시장점유율을 60%까지 끌어올리는 성과를 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효성과 동반성장을 해온 협력사에 시상하는 ‘올해의 효성인상 특별상’에는 ㈜경남산기와 ㈜하나전기가 선정됐다.

㈜경남산기는 효성중공업 초고압 변압기 부문의 부품 공급업체로서 부품 개발을 통해 신규 수주 확대에 기여했다. ㈜하나전기는 건설 부문의 전기공사를 담당하는 협력 업체로서 새로운 공법을 제안해 비용 절감에 기여했다.

효성은 ‘2019 올해의 자랑스런 효성인’에 선정된 권상환 상무에게는 상패와 상금 5000만원을 수여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