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그룹, 소폭 임원인사 단행···”안정에 무게”

최종수정 2019-12-02 18:2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아모레퍼시픽그룹이 2일 임원인사를 단행하고 팀장급 10여명을 상무로 승진시켰다고 밝혔다.

지난해 역대 최대 규모의 임원인사를 단행한 만큼 올해는 변화보다 안정에 무게를 뒀다는 평가다.

지난 10월 아모레퍼시픽으로 복귀한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의 딸 서민정 프로페셔널(과장)에 대한 임원 승진은 이뤄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함께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이번 개편에서 ‘혁신 태스크포스(TF)’를 사장실 직속으로 신설하고 조직 내 혁신 과제를 추진하기로 했다.

아모레퍼시픽 관계자는 "지난번 임원인사에서 조직이 대대적으로 변화했다"며 "내년에는 내실을 탄탄하게 다지고 중기전략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혜인 기자 hij@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