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개사 연합 ‘빗썸 패밀리’ 출범···“글로벌 금융플랫폼 도약”

최종수정 2019-11-06 20: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빗썸 글로벌 주도 기업 연합체 출범
커스터디·장외거래 등 신사업 추진
블록체인 기반 종합금융기업 추구

빗썸 패밀리 콘퍼런스. 사진=장원용 기자 karas27@newsway.co.kr
빗썸 글로벌이 주축이 된 기업 연합체 ‘빗썸 패밀리’가 공식 출범했다. 빗썸 패밀리는 다양한 영역으로 전략적 사업을 확장,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종합금융사로 도약할 것을 강조했다.

6일 빗썸 글로벌은 서울 강남 임패리얼팰리스에서 ‘빗썸 패밀리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빗썸 글로벌은 빗썸과 브랜드 사용 계약을 통해 동남아에서 디지털 자산거래 플랫폼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빗썸 측은 “빗썸 글로벌은 빗썸의 주요 전략적 파트너”라며 설명했다.

빗썸 글로벌 주도로 만들어진 빗썸 패밀리는 빗썸의 고유한 생태계 구축을 위해 출범했다. 빗썸을 포함해 빗썸글로벌·빗썸싱가포르·빗썸체인·빗썸월렛·볼트러스트·인볼트·비티씨인베스트먼트·비티원·시리즈원·코드박스·빗썸오르투스·빗썸덱스·쟁글 등이 포함됐다.
빗썸 패밀리는 앞으로 ▲거래사이트 ▲체인(블록체인 플랫폼) ▲커스터디 ▲블록체인 경제(투자) ▲증권형토큰발행(STO) ▲장외거래시장(OTC) ▲탈중앙화거래사이트 ▲리처시 등 총 8개 분야의 사업을 추진한다.

빗썸 패밀리 생태계의 유기적 통합은 ‘빗썸 체인’이 돕는다. 빗썸체인은 블록체인 메인넷이자, 빗썸 패밀리의 기술적 역량을 강화함으로써 공유 블록체인 생태계 내에서 가치 전달·정보의 흐름·수직적 비즈니스 통합을 가능하게 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플랫폼이다. 기존 제품, 서비스 및 인프라에 대한 강력한 보완재로 설계됐다. 빗썸체인은 내달 테스트를 거쳐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빗썸 글로벌 공동창업자 겸 운영책임자인 하비에르 심은 “빗썸 체인은 빗썸 패밀리의 가장 큰 핵심”이라며 “정보 및 비즈니스 흐름을 담당해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최재원 빗썸코리아 대표이사는 축사를 통해 “빗썸은 2014년 서비스 오픈 후 국내를 넘어 글로벌 가상화폐 거래소로 성장해왔다”며 “여기서 멈추지 않고 가상화폐 거래소를 넘어 블록체인 기술 기반 글로벌 금융 플랫폼으로 도약을 준비 중”이라고 설명했다.

장가람 기자 jay@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