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5000억 추가 증자 결의···자본금 1조8000억

최종수정 2019-10-16 18: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사진=최신혜 기자 shchoi@newsway.co.kr

인터넷 전문은행 카카오뱅크가 5000억원 규모의 자본확충에 나선다.

16일 한국카카오은행은 이날 이사회를 열고 총 5000억원 규모의 주주배정 유상증자를 결의했다고 밝혔다.
발행 예정주식은 보통주 1억주(1주당 5000원)이며 신주 배정 기준일은 11월5일, 주금 납입일은 11월21일이다.

증자가 마무리되면 카카오뱅크의 자본금은 기존 1조3000억원에서 1조8000억원으로 늘어난다. 설립 당시 3000억원으로 출발한 이 은행은 서비스 시작 직후인 지난 2017년 9월과 작년 4월 각 5000억원을 증자한 바 있다.

9월말 기준 카카오뱅크의 주주는 ▲한국투자금융지주(50%) ▲카카오(18%) ▲KB국민은행(10%) ▲SGI서울보증(4%) ▲우정사업본부(4%) ▲넷마블(4%) ▲이베이(4%) ▲텐센트(4%) ▲예스24(2%) 등 9개사다.
또한 각 주주사는 9월30일자로 전환우선주의 보통주 전환을 마쳤다.

차재서 기자 sia04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