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광주디자인비엔날레’서 소통하는 로봇 공개

최종수정 2019-09-06 10: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7일부터 이틀간 팝업 전시관 운영

박일평 LG전자 CTO(최고기술책임자) 사장이 7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파크MGM호텔에서 ‘고객의 더 나은 삶을 위한 인공지능’을 주제로 ‘CES 2019’ 개막 기조연설을 진행했다.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가 오는 7일 개막하는 ‘2019 광주디자인비엔날레’에 참가해 관람객과 소통하는 로봇을 공개하는 등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선보인다.

2005년에 창설된 디자인 축제인 ‘광주디자인비엔날레’는 올해 40개국의 작가와 기업이 참여해 모두 700여 편의 작품을 선보인다.

LG전자는 오는 7일부터 이 행사에서 이틀간 팝업 전시관을 마련해 ‘LG 클로이 케어봇(LG CLOi CareBot)’ ‘LG 클로이 제스쳐봇(LG CLOi GestureBot)’ 등 컨셉 로봇 2종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이들 컨셉 로봇은 전시장을 찾은 관람객들이 LG전자의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느껴볼 수 있도록 이번 전시회에 나오게 됐다. ‘LG 클로이 케어봇’은 사용자와 교감하는 컨셉 로봇이다. 관람객의 손길에 따라 눈의 표정, 몸짓, 음의 높낮이 등을 조절해 감정을 표현한다.

‘LG 클로이 제스쳐봇’은 관람객들이 스마트 기기의 앱을 이용해 이름을 입력하면 로봇이 수화로 이름을 표현하는 방법을 알려준다.

앞서 LG전자는 지난 3월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시에서 열린 세계 최대 규모 페스티벌인 ‘사우스 바이 사우스웨스트’에서도 두 제품을 포함해 다양한 컨셉의 로봇을 선보이며 관람객들의 호응을 얻은 바 있다.

LG전자 뉴비즈니스센터장 이철배 전무는 “이번 전시에서 고객들이 LG전자의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임정혁 기자 dori@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LG전자 #로봇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