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재건축·재개발 신규 분양 단지 주목···전국 3만403가구 일반분양 예정

최종수정 2019-09-01 08: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출처=뉴스웨이 DB)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시행이 예고되면서 분양시장이 떠들썩하다. 당초 10월부터 시행할 예정이었던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는 지난 26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 결과 시행시기가 불투명해졌다. 그러나 여전히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시행 가능성을 염두에 둔 건설사들은 가급적 분양을 앞당기는 모양새다.

특히, 규제가 예정대로 시행될 경우 영향이 큰 서울에서는 다수의 재건축, 재개발 단지들이 서둘러 분양에 나설 계획이다. 그밖에 지방에서는 규제의 영향은 적고 주거 여건이 뛰어난 유망 지역에서 재건축, 재개발 단지들이 예정돼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될 전망이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9월 전국에서는 총 4만4,673가구(임대 포함, 오피스텔 제외, 청약접수 기준)가 공급되며, 이 중 3만403가구가 일반분양될 예정이다. 수도권의 일반분양 물량은 1만7,243가구(56.7%)를 차지했고, 지방은 1만3,160가구(43.3%)인 것으로 조사됐다.

9월 전국의 일반분양 물량은 지난달 분양예정 물량(2만9,377가구)과 비교해 3.5%가 상승했다. 권역별로는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 물량(2만1,420가구→1만7,243가구)이 19.5% 하락했고, 지방은 지난달(7,958가구→1만3,160가구) 대비 65.4% 증가했다.

시∙도별로는 경기 지역이 1만609가구(12곳, 34.9%)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이어 인천 4,155가구(5곳, 13.7%), 부산 2,648가구(4곳, 8.7%), 서울 2,479가구(10곳, 8.2%), 충북 2,089가구(3곳, 6.9%), 충남 1,549가구(4곳, 5.1%), 대전 1,531가구(2곳, 5%) 등의 순으로 물량이 집계됐다.
9월에는 전국적으로 다수의 재건축, 재개발 단지들이 분양을 앞둬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될 전망이다.

우선 수도권에서는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에서 벗어난 서울 ‘역삼 센트럴 아이파크’를 비롯해 ‘래미안 라클래시’, ‘송파 시그니처 롯데캐슬’ 등이 눈길을 끈다. 그 밖에도 ‘e편한세상 운정 어반프라임’, ‘루원시티 대성베르힐 2차 더 센트로’, ‘송도 더샵 프라임뷰’ 등이 분양을 앞두고 있다.

상대적으로 규제의 영향이 덜한 지방에서는 정비사업 단지를 포함해 입지와 상품성이 우수한 곳에서 분양을 준비 중이다. 부산 ‘주례 롯데캐슬 골드스마트’와 ‘화명신도시 3차 비스타동원’, ‘남천 더샵 프레스티지’, ‘목동 더샵 리슈빌’ 등 주거 여건이 뛰어난 재개발 구역에서 새 아파트가 공급될 예정으로 수요자들의 호응이 기대된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서울 강남구 개나리4차 주택재건축정비사업으로 진행되는 '역삼 센트럴 아이파크'를 공급할 예정이다. 서울 강남구 역삼동 712-3번지 일원에 조성되며, 지하 3층~지상 35층, 5개동, 전용면적 52~165㎡ 총 499가구 규모다. 이 중 전용면적 84~120㎡ 138가구가 일반분양될 예정이다. 단지는 서울지하철 2호선과 분당선 환승역인 선릉역과 2호선 역삼역이 인접해 있고, 이마트, 롯데백화점, 강남세브란스병원 등의 생활 편의시설이 가깝게 위치해 주거 편의성이 높다. 진선여중, 고, 도성초가 단지 바로 옆에 위치해 교육여건도 우수하다.

삼성물산은 서울 강남구 삼성동 일원에 상아2차 재건축 단지인 ‘래미안 라클래시’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3층~지상 35층, 7개동, 총 679가구 규모로 이 중 전용면적 71~84㎡ 115가구를 일반분양 한다. 지하철 7호선 청담역과 9호선 삼성중앙역을 이용할 수 있고, 코엑스몰, 현대백화점, 강남구청, 청담근린공원 등이 인근에 위치한다. 교육 여건으로는 언북초, 언주중, 경기고, 휘문고 등이 있다.

대림산업은 4일 경기 파주시 운정3지구 A27블록에 들어서는 ‘e편한세상 운정 어반프라임’ 1순위 청약을 받는다. e편한세상만의 역량이 집중된 라이프스타일 맞춤 주거 플랫폼 ‘C2 HOUSE’가 적용돼 새로운 거주환경에 대한 기대가 높다. 총 1,010가구 규모로 지하 1층~지상 20층, 전용면적 59~84㎡ 총 15개동으로 조성된다. 라이프스타일 맞춤 주거 플랫폼 ‘C2 HOUSE’는 입주민들의 생활을 한층 더 효율적이고 편리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인천 루원시티에서는 디에스종합건설이 주상복합 4블록 일원에 '루원시티 대성베르힐 2차 더 센트로'를 선보인다. 지하 5층~지상 49층, 전용면적 84~170㎡ 아파트 1,059가구와 전용면적 24~36㎡ 오피스텔 120실, 상업시설로 이뤄진 복합단지다. 인천 지하철 2호선 가정역이 도보 5분 거리에 위치한 초역세권이며, 서울 지하철 7호선 루원시티역(가칭)이 2027년 개통 예정으로 더블 역세권 프리미엄이 기대된다. 맞은 편에 루원시티 중심상업지구(예정)가 있으며, 단지 내부의 상업시설이 조성돼 보다 편리한 생활을 누릴 수 있다. 이 밖에 가정지구 및 구도심의 생활 인프라는 물론, 인접한 청라국제도시의 롯데마트, 홈플러스 등도 쉽게 이용이 가능하다.

롯데건설은 부산 사상구 주례동 809번지 일원에서 ‘주례 롯데캐슬 골드스마트’를 공급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37층, 9개 동, 전용면적 39~84㎡ 총 998가구 규모이며, 이 중 조합원 분양물량과 임대물량을 제외한 803가구가 일반 분양으로 공급된다. ‘가야 롯데캐슬 골드아너’에 이어 인근 지역에서 선보이는 동일 브랜드 아파트라는 점에서 관심이 뜨겁다. 부산지하철 2호선 주례역 초역세권에 위치해 우수한 입지여건을 갖춘데다 최근 10년간 공급이 부족한 지역에서 선보이는 브랜드 대단지 새아파트이다. 사상스마트시티로 새롭게 조성되는 사상공단의 초입인 주례교차로에 위치해 교통이 편리하며, 부산에서 선호도 높은 평지 아파트라는 점에서 희소성도 가지고 있다.

동원개발은 부산 북구 화명동 265번지 일원에 화명3구역 재개발 단지인 ‘화명신도시 3차 비스타동원’을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29층, 6개동, 총 447가구 중 전용면적 59~84㎡ 322가구를 일반분양 한다. 화명동 내 희소성 높은 새아파트로 부산지하철 2호선 화명역과 율리역을 이용할 수 있고 산성터널, 부산외곽순환고속도로, 만덕~센텀 도시고속화도로(예정) 등이 인접해 부산 시, 내외로 이동이 수월하다. 단지와 맞닿아 화명초가 위치해 도보 통학이 가능하며 대천리초, 중교, 화신중, 화명고, 금명여고, 화명중심상권 학원가 등 교육 여건이 뛰어나다. 대천천, 낙동강, 금정산 등 주거 여건이 쾌적하고 GS수퍼마켓, 롯데마트, CGV 등 화명신도시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

포스코건설과 계룡건설은 대전 중구 목동3구역 재개발을 통해 ‘목동 더샵 리슈빌’을 분양할 예정이다. 지상 최고 29층, 9개동, 총 993가구 규모로 이 중 전용면적 39~84㎡ 715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지하철 1호선 오룡역이 인근에 위치하고, 동서대로를 통해 대전 도심으로의 이동이 수월하다. 충청권광역철도 용두역(예정)과 도시철도 2호선 서대전네거리역(예정) 등 교통호재도 갖췄다. 교육 여건으로는 중앙초, 목동초, 충남여중, 고, 대성중, 고가 도보 거리에 위치한다.

김성배 기자 ksb@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재건축 #재개발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