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중국 상하이 첫 ‘수소 비전관’ 운영

최종수정 2019-08-26 14: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현대차그룹 수소 비전관 Hyundai Hydrogen World 내 넥쏘 공기 정화 시연존의 모습. 사진=현대차 제공
현대자동차그룹은 중국 상하이 쓰지(世紀)광장에 수소전기차 기술을 만나볼 수 있는 ‘수소 비전관’를 개관했다고 26일 밝혔다.

현대차는 하루 평균 유동 인구가 50만명에 달하는 상하이의 대표적인 랜드마크인 난징동루 보행거리의 중앙에 406㎡(약 123평형) 규모전시관을 마련해 다음달 8일까지 2주간 운영한다. 전시관은 ▲넥쏘 공기 정화 시연존 ▲수소 미래 사회 체험존 ▲수소전기차 절개차 전시존 ▲미래 모빌리티 체험존 등으로 구성됐다.

이날 개관식 행사엔 현대·기아차 중국사업총괄 이병호 사장과 티나 마리아 유엔개발계획 중국 부대표, 장퉁 중국 동제대학 연료전지차 기술연구소장 등이 참석했다. 이병호 사장은 “현대차그룹은 중국 정부의 신에너지 개발 정책에 적극 호응하고, 많은 중국 대중들에게 수소전기차 관련 지식을 보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정훈 기자 lenno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