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통합자산관리 서비스 모바일 앱 ‘m.ALL’ 출시

최종수정 2019-08-14 15:0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미래에셋대우는 14일 개인 금융소비자의 통합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바일 앱 ‘m.ALL’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m.ALL은 기존 펀드, ELS·DLS와 같은 금융상품 매매를 비롯해 미래에셋대우 고객 예탁자산을 중심으로 모바일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해왔던 자산관리앱을 전면 개편한 앱이다.

m.ALL 브랜드는 스마트폰 앱 하나로 금융회사 간의 칸막이를 없애고 개인 금융소비자 중심의 토탈 자산관리서비스를 제공한다는 함축적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주요 서비스는 전 금융회사 통합자산조회, 거래 금융회사 간편찾기, 소비·지출관리, 보유 부동산 시세 조회 등이다.

은행(20개), 증권(12개), 보험(35개), 카드(16개)사의 자산과 거래 정보뿐만 아니라 국세청 현금영수증 등록 내역, 부동산 국토부 실거래가 조회까지 가능하며 고객이 보유한 모든 금융자산과 부동산까지 한번에 모아볼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거래 금융회사 간편찾기 서비스에서는 휴면 거래중인 금융회사의 숨겨진 자산을 고객의 인증정보 하나로 간편하게 찾을 수 있다.

또한, 소비·지출 관리서비스는 현금영수증, 카드 사용내역과 결제예정금액 조회, 결제계좌 연동을 통한 잔액부족여부 등 거래 카드 회사별 앱을 별도로 실행하지 않고도 한번에 모든 소비·지출, 결제관리까지 가능하다.

보유 부동산 시세조회 서비스는 국토부 실거래가를 활용한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으로, 대출계좌와 연동해 종합적인 자산·대출 연계 자산관리를 할 수 있다.

김범규 미래에셋대우 디지털혁신본부장은 “m.ALL은 금융투자회사의 경계를 넘어 토탈 자산관리 서비스가 가능한 플랫폼으로 진화 시켜 나갈 예정”이라며 “연내 통합연금관리 기능과 예·적금, 대출, 금융투자상품, 카드까지 전 금융회사의 상품비교뿐만 아니라 추천 서비스를 통해 금융소비자의 합리적 선택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미래에셋대우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