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온라인 전용 펀드 설정액 1조원 돌파

최종수정 2019-08-05 11:1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미래에셋대우는 온라인 전용 펀드 설정액이 1조원을 돌파했다고 5일 밝혔다.

올해 3월 말 온라인펀드 시장에서 증권업계 1위 자리를 탈환한 미래에셋대우는 4개월 만에 설정액 1조원을 돌파하며 1위 자리를 공고히 해 나가고 있다.

금융투자협회 전자공시에 따르면 미래에셋대우 설정액은 1조71억원(8월2일 기준)으로 2018년말 8071억원 대비 약 25% 증가했으며 현재의 성장 속도를 감안하면 연말까지 1조1000억원 돌파가 무난할 것으로 보여진다.
특히, 연초 이후 온라인 전용 펀드 시장 전체 순증금액 1조9105억원 중 증권사 전체 순증금액이 5091억원(27% 비중)에 불과하다는 점을 감안하면, 미래에셋대우의 1999억원의 순증금액은 시장 전 시장점유율(M/S)의 10.5%에 해당하며, 증권업계 M/S로는 약 39.3%에 해당하는 수치다.

윤상화 미래에셋대우 디지털BIZ본부 본부장은 “모바일을 중심으로 비대면 자산관리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더 많은 고객들의 성공적 자산관리를 위해 ‘디지털 고객 기반 확대’와 ‘고객중심의 상품·서비스’ 등을 꾸준히 제공,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미래에셋대우는 온라인 이용 고객을 위해 검증된 알고리즘을 통해 자연스럽게 따라 하다 보면 합리적인 투자 결과를 기대할 수 있는 다양한 인공지능 기반의 디지털자산관리솔루션도 제공하고 있다.

대표적인 솔루션으로는 다양한 추천과 진단 서비스를 제공하는 엠클럽(m.Club), 인공지능(AI) 기반의 모바일 전용 로보어드바이저 자문 서비스 ‘로보포트(Robo-Port)’, 종목 추천 서비스 ‘로보픽(Robo-Pick), 일임 서비스 ‘로보오토(Robo-Auto)’, 글로벌 자산 배분 투자를 가이드 하는 ‘GPS(Global Portfolio Solution)’가 서비스되고 있다.

또한, 온라인 전용 펀드 ‘Ae클래스’ 선취수수료에 대한 무료 정책도 시행 중이다.

최근에는 운용사와 연계해 펀드매니저에게 직접 들어볼 수 있는 Live 웹 세미나를 제공해 고객의 금융상품에 대한 이해와 실전투자에 앞서 간접투자 경험을 충분히 전달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미래에셋대우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