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O 레이더]나노브릭 “세상에 없던 소재 개발해 글로벌 기업 도약할 것”

최종수정 2019-08-02 18:3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정품인증 솔루션에서 바이오 등 적용범위 확대
오는 7~8일 일반청약 거쳐 8월 말 코스닥 시장 입성

주재현 나노브릭 대표이가 2일 여의도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상장에 대한 각오와 포부를 밝혔다. 사진 = 나노브릭 제공
나노 신소재 전문기업 나노브릭이 이달 말 코스닥시장에 입성한다.

주재현 나노브릭이 대표이사는 2일 여의도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상장에 대한 각오와 포부를 밝혔다. 주 대표는 “나노브릭은 전세계 유일의 액티브 나노 플랫폼을 구축한 회사로 전세계 다양한 산업의 선도 기업 들이 혁신적 신제품을 함께 만들기 위해 찾는 회사”라며 “이번 상장을 통해 다양한 산업으로 액티브 나노 플랫폼의 적용범위를 넓혀가 전세계에 기능성 나노 신소재를 공급하는 글로벌 소재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2007년 설립된 나노브릭은 세계 유일의 '액티브 나노 플랫폼(Active Nano Platform)'을 구축한 회사다. 액티브 나노 플랫폼은 전기장, 자기장 등 외부신호에 따라 나노 입자의 위치나 간격을 미세하게 조절하여 색, 투과도 등이 변하는 다양한 기능성 신소재를 개발 및 생산하는 나노브릭만의 독자적 플랫폼이다.
나노브릭은 액티브 나노 플랫폼의 첫 번째 응용 제품으로 자기장에 따라 색상이 변하는 정품인증 솔루션 'M-Tag'(엠태그)를 개발했다. 기존의 정품인증 솔루션인 홀로그램, QR 코드 등은 복제가 매우 용이하고, 복제 여부를 확인하기 어려워 보안성 및 실효성이 낮은 한계가 있었다.

또 나노브릭은 액티브 나노플랫폼을 토대로 세계 최초이자 세계에서 유일하게 자장에 따라 색이 변하는 자기색가변 소재(MTX) 양산화에 성공하였고, 이를 적용해 엠태그를 출시했다. 엠태그는 나노 보안신소재를 기반으로 복제를 원천적으로 차단하고, 일상에서 사용하는 고무자석, 핸드폰 스피커 자석 등 생활자석을 통해 손쉽게 정품을 확인할 수 있어 정품인증 솔루션 시장에서 큰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특히 중국에 주로 제품을 수출하는 국내 화장품 기업들이 브랜드 보호를 위해 나노브릭의 정품인증 솔루션을 활용하고 있다. 마스크팩 대표 브랜드 JM솔루션, 에이바이봄 등 선도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는 기업들이 나노브릭의 정품인증 솔루션을 적극 채용하고 있으며, 2016년 출시 이후 현재까지 약 12억장 이상을 판매했다.

또 패키지에 나노 신소재를 직접 인쇄해 부착비용과 제조비용을 절감한 제품인 엠팩(M-Pac)을 출시해 보안성을 높이고 가격 경쟁력을 높여 제품의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고 있다.

나노브릭의 정품인증 솔루션은 화장품 산업의 레퍼런스를 바탕으로 전자제품, 의류, 쥬얼리, 산업부품 등으로 적용 산업군을 다변화하고 있다. 특히 브랜드 보호를 위한 정품인증 솔루션을 넘어 여권, 인증서, 지폐 등 고도의 기술력을 필요로 하는 고부가가치 산업인 첨단 보안인쇄 시장까지 공격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

지난 8월 첨단 보안인쇄 시장의 첫발로 중국 조폐잉크공사와 전략제휴 계약을 체결하고 중국의 보안시장에 본격 진입했다. 중국조폐잉크공사는 중국 담배시장을 시작으로, 주류, 차 등 다양한 브랜드에 나노브릭의 보안기술을 선보이고 있으며, 올해 하반기부터 순차적으로 적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글로벌 소재 전문 유통기업인 DKSH와 손잡고 유럽, 일본, 미국 등 글로벌 보안시장에서 공동 마케팅을 추진하여, 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상장을 통해 나노브릭은 다양한 산업군으로 ‘액티브 나노 플랫폼'의 적용 범위를 넓혀 간다는 계획이다. 현재 정품인증 솔루션 사업을 통해 입증된 '액티브 나노 플랫폼'의 양산 역량 및 세계유일의 기술을 보고 다양한 산업에서 공동 개발을 요청해오고 있다. 나노브릭은 상장 이후 바이오 산업, 화장품 산업, 디스플레이 산업 등 다양한 산업에서 글로벌 수요 기업들과 기능성 신소재들의 응용제품 실장평가를 완료하고 소재 공급을 안정적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지난 4월 나노브릭은 바이오 코리아 2019에서 바이오 정제키트 ‘SPM-퓨리키트’를 공개하며 바이오 산업용 기능성 신소재 출시를 알렸다. SPM-퓨리키트는 특정 바이오 물질을 선택적이고 빠르게 분리 및 정제할 수 있는 DNA 정제 및 PCR 전처리용 키트 제품으로, 캐나다 바이오메디컬 전문기업 갈렌브스(Galenvs)사와 공동 개발했다.

나노브릭은 나노 신소재 대량 양산 역량을 통해 바이오 바이오 산업에서 고가에 쓰이는 정제 키트용 소재를 저렴한 가격에 공급하고,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고효율 제품으로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다양한 글로벌 선도 기업들과 함께 ▲ 자기/전기장에 따라 색조를 조절할 수 있는 기능성 화장품 소재 ▲ 한가지 잉크에서 다양한 색을 구현할 수 있는 기능성 잉크 ▲ 외부 전기 신호로 색상 및 패턴이 변하는 색가변 필름 ▲ 전기 신호에 따라 투과도가 변하는 스마트 윈도우 필름 등의 소재를 개발해, 액티브 나노 플랫폼으로 제작되는 다양한 신소재의 적용 범위를 점진적으로 넓혀 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나노브릭의 공모 예정가는 1만8000원~2만2000원(액면가 1000원)으로 공모 주식 수는 45만6000주, 공모 예정금액은 82억원~100억원이다. 8월 1일~2일 수요예측, 8월 7일~8일 청약, 8월 말 코스닥 시장에 상장할 계획이다. 주관사는 KB증권이 맡았다.

김소윤 기자 yoon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