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인보사 293유래세포, 비임상 단계부터사용”

최종수정 2019-04-15 10:4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사진=코오롱생명과학 제공
국내에서 유통된 인보사도 형질전환세포를 만들 때 신장유래세포인 293 유래세포가 쓰였음이 확인됐다.

코오롱생명과학은 15일 인보사케이주의 2액인 형질전환세포(TC)에 대한 STR분석에서 형질전환세포 성분이 신장유래세포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회사측은 인보사의 형질전환세포가 비임상단계부터 상업화 제품에 이르기 까지 293유래세포가 계속 사용돼 온 것을 확인한 것으로 인보사의 형질전환세포가 개발과정 중에 바뀌지 않았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코오롱생명과학은 이 시험결과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전달했으며 향후에도 자료요청 등에 투명하고 성실하게 임해 빠른 시일 내에 환자들의 불안을 해소시키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한울 기자 han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