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반도체 특허기술, 락앤락 미니공기청정기에 적용

최종수정 2019-04-11 16:5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신개념 청정기술 UV LED ‘바이오레즈’가 적용된 미니공기청정기. 사진=서울반도체 제공
서울반도체와 자회사 서울바이오시스는 UV LED 혁신기술인 ‘바이오레즈(Violeds)’를 최근 락앤락이 출시한 ‘미니공기청정기’에 공급했다고 11일 밝혔다.

락앤락 미니공기청정기는 초미세먼지까지 제거해 보다 높은 공기 청정 기능은 물론 공기 중 세균 감소와 탈취 기능을 갖춘 소형가전 신제품이다. 생활 공간 곳곳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휴대가 가능한 아담한 사이즈로 제작됐다.

락앤락 미니공기청정기에 적용된 바이오레즈 기술은 화학성분 없이 오로지 빛으로만 대장균·폐렴균·살모넬라균 등의 유해 세균 및 바이러스를 99.9% 살균하는 신개념 청정기술이다.
특히 UV와 반응해 유해균을 분해하는 물질인 TiO2(Titanium Dioxide, 이산화티타늄)를 세라믹에 코팅해 광촉매에 적용함으로써 운전자의 건강에 해로운 차량내부 먼지, 습기 찬 매트로부터 번식 가능한 바이러스균 제거는 물론이고 냄새탈취에도 탁월하다.

또한 기존 공기청정기는 일반 활성탄 필터를 이용해 세균 및 냄새를 단순 포집하고, 일정시기에 따라 교체해야 하는 부담이 있었다. 반면 바이오레즈 UV LED 기술을 적용한 미니공기청정기는 광촉매필터를 장착해 필터교체 없이 끓는 물에 20분간 소독하면 처음 상태와 같아져 반영구적이다.

남기범 서울반도체 영업본부 부사장은 “바이오레즈 기술이 적용된 UV LED는 미국항공우주국(NASA) 국제우주정거장에 적용된 청정기술로 주목 받은 바 있다”며 “수은을 함유한 기존 UV램프에 비해 안전하고 친환경적이며 경제적인 장점이 있어 공기청정 및 탈취뿐만 아니라 수질정화, 피부질환 치료, 경화 등 다양한 응용 분야에 활용 가능하다”고 말했다.

강길홍 기자 sliz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