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불광동 모델하우스 화재, 북한산까지 번져

최종수정 2019-03-13 21:3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서울 은평구 불광동 모델하우스 화재. 사진=연합뉴스 제공
서울 은평구 불광동 모델하우스에 난 화재가 6차로 도로 건너편 아파트와 상가까지 불씨가 날아갈 정도로 규모가 컸다. 약 2㎞ 떨어진 북한산까지 불씨가 날아가기도 했다.

13일 오후 4시16분께 서울 은평구 지하철 3호선 불광역 인근 모델하우스에서 불이 났다가 약 2시간 만에 완전히 꺼졌다. 소방당국이 신고 5분 만에 현장에 도착했지만, 이미 불은 모델하우스 전체로 번진 상태였으며 검은 연기가 현장을 뒤덮었다.

이날 날씨가 건조하고 바람이 심하게 불어 불이 빠르게 번졌다. 은평소방서는 오후 4시 24분 대응 1단계를 발령했고, 불길이 잡히지 않자 오후 4시 47분 대응 2단계를 발령해 마포·서대문소방서 등의 지원을 받았다.
모델하우스 건너편 아파트 8층과 11층 발코니에도 불씨가 날아가 불이 났다가 꺼졌다. 불은 현장에서 약 2㎞ 떨어진 북한산까지도 영향을 줬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소방당국은 추정했다. 이날 오후 5시께 거의 동시에 북한산 5곳에서 불이 났다.

불은 오후 6시 8분께 완전히 진압됐지만, 오후 9시 현재까지도 일대에는 탄 냄새가 자욱했다. 소방당국이 화재 현장에서 중장비를 동원해 잔불을 정리하고 있고, 흰 연기는 계속해서 나고 있다.

임대현 기자 xpressur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화재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