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농수산물시장에 큰 불···건물 전소·인명피해 無

최종수정 2019-01-24 08: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울산시 남구 삼산동 농수산도매시장에서 큰 불이 났다.

24일 연합뉴스에 의하면 이날 오전 2시 1분께 울산시 남구 삼산동 농수산물도매시장에서 불이 났다. 불은 건어물과 젓갈류 등을 판매하는 수산물종합동에서 났다. 수산물종합동은 철근 콘크리트 구조로 된 전체면적 1천21㎡ 규모의 1층짜리 건물이다.

소방당국은 신고를 받은 지 10분 만인 오전 2시 12분께 2개 이상 소방서 인력·장비를 동원하는 '대응 2단계'를 발령해 진화 작업을 벌였다. 그러나 건물이 전소되고, 주변 시장 건물로 불이 확대될 우려가 줄어들자 오전 2시 35분께 관할 소방서 인력·장비만 동원하는 '대응 1단계'로 하향했다.
이날 화재 진압에는 소방대원 95명 등 인력 107명, 펌프차와 탱크차 등 장비 35대가 동원됐다.

소방당국은 화재가 시장 영업이 끝난 시각에 발생해 인명 피해는 없다고 전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진화를 완료하는 대로 화재 경위와 피해 규모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장가람 기자 jay@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울산 #화재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