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재무건정성 강화위해 두산밥캣 주식 430만주 매각

최종수정 2018-11-29 18:5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두산인프라코어는 보유하고 있던 두산밥캣의 주식 430만주를 매각한다고 29일 공시했다. 매각금액은 1524억원이 될 예정이다.

매각 주식은 오는 30일 증권시장 개장 전 시간외대량매매를 통해 처분할 계획이다. 이번 매각으로 두산밥캣에 대한 두산인프라코어의 지분율은 55.3%에서 51%로 낮아졌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가장 큰 목적은 재무건전성 강화”라며 “부수적으로 현재 통용되는 두산밥캣의 주식이 적어 거래를 활성화 시키려는 목적도 있다”고 설명했다.

임주희 기자 ljh@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