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안양 양명고서 토크콘서트 개최

최종수정 2017-11-27 11:2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현대해상이 지난 24일 경기도 안양 소재 양명고등학교에서 진행한 ‘아주 사소한 고백 - 찾아가는 아사고 콘서트’ 참가 학생들이 ‘고백엽서’에 쓴 사연을 소개하고 있다.
현대해상은 지난 24일 경기도 안양에 위치한 양명고등학교에서 학생과 교사 등 4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아주 사소한 고백 - 찾아가는 아사고 콘서트’를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아주 사소한 고백은 청소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마음 속 이야기를 털어놓을 수 있는 소통의 장을 마련하는 현대해상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찾아가는 아사고 콘서트는 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중·고교를 찾아 학생들의 고민을 공유하고 상처를 치유하는 토크콘서트다.

이날 행사에서는 진로 문제에 대한 고민과 친구를 놀렸던 일에 대한 미안함, 루게릭병에 걸린 아버지에 대한 애틋함 등 다양한 사연이 담긴 ‘고백엽서’가 소개됐다.
이 밖에 개그맨 정종철씨가 ‘꿈을 포기하지 말라’는 메시지를 담은 강연을 했고, 가수 아웃사이더의 공연이 이어졌다.

현대해상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 가능한 청소년 소통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