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식 UP 뉴스] ‘재개발·재건축’ 어떻게 다른가?

최종수정 2017-04-05 14:4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6장의 카드뉴스

“당시 오 전 시장은 서울 한강변 일대를 재개발·재건축을 통해 50층 이상 초고층 건물을 허용해 새로운 한강변 스카이라인을 조성하겠다는 방침이었다.”

- 4월 5일 본지 기사 『같은 서울인데 성수동 재건축만 50층 왜?』 中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실시하는 정비사업인 재개발과 재건축. 비슷하지만 각각 다른 의미를 갖고 있는데요. 어떤 차이가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재개발은 주거환경이 열악한 지역에 상하수도, 도로 등 기반시설을 새롭게 정비하고 주택을 신축하는 정비사업을 말합니다. 주거환경 및 도시경관이 전반적으로 재정비되는 등 사업 규모가 비교적 큰 편입니다.

재건축은 아파트나 연립주택 등 노후주택의 소유주들이 자율적으로 조합을 구성, 건물을 헐고 새로 짓는 것을 뜻합니다. 재개발과 달리 해당 건물을 제외한 주변 인프라 구축 등과는 무관하지요.

이에 재개발은 공공사업, 재건축은 민간주택사업의 성격을 띱니다.

해당 지역 주택 등의 소유주는 조합원으로 재건축이나 재개발에 참여하거나 현금청산 등의 권리를 행사하게 됩니다.

재개발 구역의 세입자의 경우엔 공공임대주택 또는 3개월분의 주거대책비를 받을 수 있지요. 다만 재건축 시에는 임대차계약에 근거해 개별적으로 보상을 진행해야 합니다.

이석희 기자 seok@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