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재난안전지도사 2급 교육과정 68명 전원 자격증 취득

등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심폐소생술, 골절처치법 등 위급시 행동요령 숙지

전라북도 부안군은 재난안전을 책임질 재난안전지도사 2급 교육과정을 지난 17~18일 2일간 68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시행한 결과 교육생 전원이 자격증을 취득했다고 밝혔다.
thumbanil 이미지 확대
이번 교육은 재난상황에서 환자 발생시 초동조치로 생명 유지 및 의료기관으로 안전하게 이송할 수 있는 능력보유자 양성을 목적으로 한국해양구조협회에 위탁해 줄포만 갯벌생태공원에서 진행됐다.

교육은 재난안전에 대한 이해 및 심폐소생술, 골절처치법 등 위급시 행동요령을 중심으로 이뤄졌으며 2일간 강도 높은 교육 후 평가를 거쳐 재난안전지도사 자격증을 취득했다.

교육에 참여한 교육생들은 “재난상황 발생시 응급처치 교육에 대한 필요성에 대해 다시 한 번 절실히 느끼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부안군 심문식 해양수산과장은 “재난안전 교육은 우리 일상생활에서 꼭 필요한 교육으로 내년에도 더욱 확대해 소중한 생명을 지켜줄 등불을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부안군은 지난해 인명구조요원 교육을 두 차례 시행해 총 29명이 인명구조요원 자격을 취득했으며 이들이 올해 해수욕장 안전요원으로 활동해 단 한 건의 안전사고 없이 해수욕장을 운영했다.

호남 강기운 기자 kangkiun@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ad
엘지유플러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