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후예’ 강모연 “나 고백한 건데”··· 송중기와 키스

최종수정 2016-03-24 07:5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태양의 후혜, 사진=KBS 제공

송혜교가 드디어 자신의 마음을 표현하며 송중기의 고백을 받아들였다.

23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는 유시진(송중기 분)와 강모연(송혜교 분)가 두번째로 키스를 하며 사랑을 확인했다.
이날 방송에서 차가 지뢰 밭으로 가게 돼 가까스로 그곳에서 뺘져나온 두 사람은 히치하이킹으로 트럭 뒷자석에 오르게 됐다.

그곳에서 유시진은 "우린 떨어집니까. 한국팀 가는 명단에 강선생 있습니까"라고 물었고 강모연은 "대위님 때문에 안 간다구요. 대위님이랑 조금이라도 더 있고 싶으니까"라고 말해 유시진을 당황시켰다.

이어 강모연은 "나 지금 고백한건데. 내가 사과할까요?"라며 물었고 그런 강모연에게 유시진은 "내가 사과를 어떻게 받을 줄 알고..."라고 말한후 강모연에게 키스했다.
금아라 기자 karatan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태양의후예 #키스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