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자동차-협력사, 상생·재도약 위한 ‘도약 2016’개최

최종수정 2015-03-24 16:4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최고품질고수, 지속적 기술 경쟁력 확보, 신규 프로젝트 성공 박차에 뜻 모아

프랑수아 프로보 르노삼성자동차 사장은 도약 2016 자리에서 “협력업체의 지속적인 노력과 지원이 르노삼성자동차의 지속적인 성장 동력“이라며 협력업체에 대한 감사 메시지를 전달했으며 “미래에 대한 자신감과 믿음으로 협력업체와 르노삼성자동차가 함께 계속해서 성장을 이어가자”라고 전했다. 사진=르노삼성자동차 제공


르노삼성자동차가 협력사와의 상생, 회사의 재도약을 위해 지난 23일 ‘2015 협력업체 컨벤션’을 23일 개최했다.

이날 자리에는 200여개 협력업체 대표 및 프랑수아 프로보 사장, 르노-닛산 얼라이언스의 구매를 총괄하는 RNPO 의 베로니크 살랏데포(Veronique Sarlat-Depotte)부의장, 닛산 관계자 등 30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용인시 중앙연구소에서 진행됐다.
매년 정기적인 컨벤션을 통해 협력 업체와의 신뢰를 공고히 다지고 상생의 장을 마련하고 있는 르노삼성자동차는 이번 ‘2015 협력업체 컨벤션’을 통해 2014년 경영성과와 2015년의 경영계획을 공유 했다.

르노삼성자동차는 2014년 9월부터 부산공장에서 생산하여 연간 11만대 규모로 전량 북미로 수출되는 닛산의 로그 모델의 부품 중 약 70%를 국산화 하였으며, 이를 통해 협력업체들은 연간 약 8천 5백억원의 매출이 발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실제 2004년부터 시작된 르노삼성자동차 부품 협력업체의 르노-닛산으로의 수출은 점진적으로 증가하여 2011년말 1260억원 매출에 이어 2013년에는 3천890억 매출을 달성했다.

또한 2014년에는 5109억이라는 실적을 거두며 비약적인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다. 2015년에도 이러한 상승세는 계속 이어져 약 40%이상 실적이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르노삼성자동차는 품질 경쟁력을 제고하고 국내 우수 협력업체의 글로벌 진출 지원을 위한 다양한 협력을 통해 동반성장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

프랑수아 프로보 르노삼성자동차 사장은 “협력업체의 지속적인 노력과 지원이 르노삼성자동차의 지속적인 성장 동력“이라며 협력업체에 대한 감사 메시지를 전달했으며 “미래에 대한 자신감과 믿음으로 협력업체와 르노삼성자동차가 함께 계속해서 성장을 이어가자”라고 전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르노삼성자동차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