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연중최저가로 러시아 활대게 선보여

최종수정 2015-03-11 14:3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이마트 대게

러시아산 활 대게가 연중 최저가로 돌아왔다.

이마트는 조업량 감소로 시세가 치솟았던 러시아산 활 대게를 기존 판매가 대비32% 저렴한 2만6900원(대 사이즈)에 오는 12일(목)부터 1주간 이마트 전점에서 판매한다.
러시아 활대게의 지난 1년간 이마트 평균 판매가격은 3만9800원(대사이즈/마리)로 이마트가 러시아산 활 대게를 연중 최저가로 기획한 배경에는 그동안 수입의 걸림돌이었던 어업규제가 올해 들어 일부 완화됐기 때문이다.

러시아산 활 대게가 조업되는 오호츠크해의 올해 대게 쿼터물량은 약5100톤으로 지난해 4000여톤보다 27% 가량 늘어나며 이에 따라 kg당 수입가격은 올해 1월 20달러 수준에서 3월 들어서며 15달러 선까지 낮아졌다.

실제 과거 러시아산 대게의 경우, 2012년 이후 러시아 원산지 신고 강화와 한·러 수출입 수산물 위생 약정 체결되며 수입 물량이 줄어들며 수입가격이 크게 오름세를 나타냈다.
관세청 무역통계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러시아산 활대게의 수입량은 2012년대비 20% 감소한 3662톤인 반면, 톤당 수입금액은 28% 늘었다.

이에 이마트는 중간 유통단계를 축소해 가격 경쟁력을 높이고, 산지의 러시아 선단과 사전 직거래 계약으로 40톤의 물량을 사전 계획해 찬바람이 불어 맛이 달고 좋은 3월 초에 맞춰 대규모 행사를 기획했다.

원국희 이마트 수산 바이어는 “킹크랩, 랍스타와 함께 고급 갑각류로 꼽히는 대게의 경우 지난해만 해도 2배 이상 매출이 늘어난 만큼 수요가 늘고 있는 품목”이라며 “올해 쿼터물량이 늘어남에 따라 그동안 제한된 유입량 탓에 고시세를 유지했던 활 대게 가격이 저렴해 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주현 기자 jhjh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이마트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