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응사’ ‘타요’ 등 수상자 확정

최종수정 2014-12-08 21:5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드라마 ‘응답하라 1994’, 애니메이션 ‘넛잡’, 캐릭터 ‘꼬마버스 타요’ 등이 ‘2014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수상자로 최종 확정됐다.

2014년 한 해 우리 국민들에게 감동과 기쁨을 선사한 우수 콘텐츠와 그 제작자 및 콘텐츠 해외 진출을 통해 국위선양에 기여한 사람에게 수여되는 ‘2014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시상식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 이하 문체부) 주최,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홍상표) 주관으로 오는 9일 삼성동 코엑스 콘퍼런스룸 401호에서 개최된다.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은 해외진출유공포상, 방송영상산업발전유공포상(표창), 애니메이션 대상, 캐릭터 대상, 만화대상(시상) 등 5개 문화콘텐츠 산업 분야의 통합 시상식이다. 해외진출유공포상은 해외 진출 등을 통해 콘텐츠산업 발전과 한류 확산에 기여한 자(단체), 방송영상산업발전유공포상은 방송콘텐츠 제작 유통 수출 등을 통해 방송영상산업 발전에 기여한 자(단체)를, 애니메이션 캐릭터 만화 대상은 작품성, 독창성, 선호도, 상업성 등을 평가해 우수한 성적을 거둔 작품을 대상으로 한다.
이번 ‘2014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의 수상자는 해외진출유공포상 7명(단체 1), 방송영상산업발전유공포상 9명, 애니메이션 대상 5명, 캐릭터 대상 5명, 만화 대상 5명 등, 총 5개 분야의 31명이며, 대통령표창/상 이상 영광의 수상자는 다음과 같다.

‘해외진출유공포상’ 대통령 표창 수출유공 부문 수상자로는 레드로버의 하회진 대표가 선정됐다. 애니메이션 ‘넛잡: 땅콩 도둑들’의 200여 개국 상영 및 6500만 달러 북미 박스오피스 기록 달성 등 한국 애니메이션의 국제 경쟁력 제고와 수출 증대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문화 교류 부문은 10여 년간 일본에 1200편 이상의 한국 드라마를 유통, 배급, 일본 내 한류 확산 및 문화교류에 기여한 엔비시(NBC) 유니버설 엔터테인먼트 재팬 합동회사가 선정됐다.

‘방송영상산업발전유공포상’ 대통령 표창 드라마 부문 수상자로는 ‘응답하라 1994’의 신원호 피디가 선정됐다. 집단 창작이라는 새로운 집필 체제와 금-토 드라마 편성 등, 새로운 시도를 통해 성공을 거뒀으며, 비(非)지상파 드라마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점을 인정받았다. 다큐멘터리 부문 수상자로는 ‘의궤, 8일간의 축제’의 최필곤 피디가 선정됐다. 200년 전의 축제를 세련된 영상미와 과감한 화면 구성, 3D 입체영상으로 복원한 새로운 형태의 역사 다큐멘터리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애니메이션 대상’ 애니메이션 부문 대통령상 수상자로는 올해 세계 4대 애니메이션 페스티벌 중 하나인 안시 국제 애니메이션 페스티벌에서 한국 최초로 단편 부문 대상을 수상한 ‘의자 위의 남자’(정다희 감독)가 선정됐다.

‘캐릭터 대상’ 캐릭터 부문 대통령상은 새내기 버스 ‘타요’가 개성 넘치는 자동차 친구들과 다양한 경험을 겪으며 성장하는 모습을 그려 선풍적인 인기를 끈 아이코닉스의 ‘꼬마버스 타요’가 수상한다.

‘만화 대상’ 만화 부문 대통령상은 무협만화로 20여 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으며 500만 부의 국내 누적 판매부수와 해외 9개국 수출을 기록한 ‘열혈강호’(글: 전극진/그림: 양재현)가 수상한다.

김종덕 문체부 장관은 수상자들에게 “경제혁신과 창조경제의 중추적 역할을 하는 콘텐츠 산업의 국가대표라는 자부심을 갖고 앞으로도 창조적인 기획을 통해 뜨거운 열정을 쏟아 달라”라고 주문하고, “내년에는 국제적 위상을 드높일 수상자와 작품들이 더 많이 나올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격려했다.


김재범 기자 cine51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관련 태그 #응사 #콘텐츠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카드뉴스+
기획&탐사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