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관 국방 후보자, “원활한 국정운영 위해 사퇴”(2보)

최종수정 2013-03-22 12: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글자 크기 확대
김병관 국방부 장관 후보자가 자신을 둘러싼 각종 의혹에 대해 부담을 이기지 못하고 결국 스스로 사퇴했다.

김 후보자 측은 이날 “국방부 후보자로서 그동안 국민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을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국정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이 시간부로 국방부 장관 후보자 직을 사퇴하고자 한다”고 사퇴의 변을 밝혔다.

아울러 그는 “당면한 안보위기를 성공적으로 극복하고 우리 국방이 더욱 튼튼해지기를 소망한다”고 덧붙였다.

이창희 기자 allnewguy@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엘지유플러스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유튜브 바로가기
  • 네이버포스트 바로가기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

loading